대구서 코로나19 31번 환자 발생 확진자 발생…동선은?

2020.02.18 13:45:13


[IE 사회] 국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31번째 확진자가 한방병원 입원, 교회 예배 참석, 호텔 식사 등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18일 대구시와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내 31번째 확진자는 대구 서구에 거주 중인 61세 여성이며 지난 한 달 사이 해외여행 이력이 없었다. 

 

그는 전날인 17일 오후 3시30분 발열과 폐렴 증세를 보여 대구 수성구보건소를 찾았다가 대구의료원으로 이송돼 음압병실에 격리됐고 질병관리본부 최종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는 지난 6일 교통사고를 당한 뒤 7일 대구 수성구 범어동에 있는 새로난한방병원에 입원했다. 입원 전인 대구 동구에 있는 직장에 출근했다. 일요일인 지난 9일과 16일에는 남구 교회(남구 대명로 81 대구교회)에서 예배를 했다. 지난 15일에는 지인과 동구에 있는 퀸벨호텔에서 점심 식사를 했다. 또 지난달 29일에는 서울 강남에 있는 소속 회사 본사를 방문한 바 있다.

 

현재 질병관리본부는 현장 대응팀 12명을 대구에 파견해 31번 환자의 상세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 중이다. 이어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확진 환자 동선에 따른 방역을 실시, 공간 폐쇄, 접촉자 격리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보건당국은 31번째 확진자가 최근 한 달 이내 해외여행을 한 적이 없고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없어 긴장하고 있다. 앞서 29, 30번째 부부 환자도 해외여행 이력이 없고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적이 없어 감염 경로가 불분명한 상황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같은 날 이 같은 상황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페이스북에 공개한 뒤 "질병관리본부에서 추가로 확인되는 상세한 확진 환자와 동선, 접촉자 등은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신속하게 즉각 공개하겠다"며 "정확하지 않은 정보로 혼란과 불안이 커지지 않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다시 한번 부탁드린다"고 제언했다.

 

한편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두 번 코로나19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이슈에디코 전태민 기자/

 



전태민 기자 tm0915@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0.03.30 (월)

  • 동두천 16.7℃맑음
  • 강릉 14.7℃맑음
  • 서울 14.9℃맑음
  • 대전 17.6℃구름조금
  • 대구 15.4℃구름많음
  • 울산 15.3℃구름많음
  • 광주 15.8℃구름많음
  • 부산 15.5℃구름많음
  • 고창 15.5℃구름많음
  • 제주 15.1℃흐림
  • 강화 12.0℃맑음
  • 보은 15.4℃맑음
  • 금산 16.6℃구름조금
  • 강진군 16.6℃구름많음
  • 경주시 16.7℃구름많음
  • 거제 15.4℃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