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주 "편의점도 어렵다…2차 재난지원금 대상에 포함돼야"

2020.09.11 17:03:50

 

[IE 산업] 편의점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때문에 지급되는 정부의 2차 긴급재난지원금 대상에서 제외된 것에 대해 반발했다.

 

11일 한국편의점주협의회는 공식 입장문을 통해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대상에 대한 일률적인 기준 제시와 형평성에 맞지 않는 부분에 대한 보완 및 재검토를 요구했다.

 

앞서 정부는 결정된 추경안 중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지원 대상으로 ▲코로나 재확산 이후 매출이 감소한 연매출 4억 원 이하 소상공인 ▲집합금지업종 ▲수도권의 집합제한업종 등을 선정했다. 

 

이에 협의회는 편의점도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를 겪고 있다고 호소했다. 편의점 매출 호조에 대해 알려진 사실 대부분은 가맹본부 기준 매출이며 일선 점포 매출은 계속 줄었다는 게 그들의 입장이다. 특히 스포츠 경기장, 대학, 유흥가 등 코로나19 전파 대응으로 집합금지된 업종 부속 점포의 타격이 크다고 알렸다.

 

협의회 측은 "정부의 이번 재난지원금 지원 대상은 연매출 4억 원이라는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일률적 기준만 적용하고 있다"며 "특수지역 편의점들은 정부 지원업종들보다 큰 타격을 입었지만 지원 대상에서 제외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협의회는 ▲연매출 4억 원 이하 기준을 10억 원 이상으로 확대하거나 담배매출을 제외한 매출 산정기준 적용 ▲집합제한 지역 점포에 집합제한업종과 동일 기준 적용 ▲선심성 지원안 축소 등을 요구했다.

 

협의회 관계자는 "편의점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대책에 적극 동참했음에도 의무만 부과받고 지원에서는 배제됐다"며 "이 같은 상황이 지속될 경우 앞으로 정부 정책에 대한 반감이 일거나 협조가 줄어들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0.10.25 (일)

  • 동두천 9.7℃맑음
  • 강릉 15.1℃구름조금
  • 서울 12.4℃구름조금
  • 대전 11.5℃구름조금
  • 대구 15.2℃구름많음
  • 울산 13.3℃구름조금
  • 광주 12.6℃맑음
  • 부산 15.4℃구름많음
  • 고창 10.2℃구름조금
  • 제주 16.5℃맑음
  • 강화 12.5℃맑음
  • 보은 6.3℃구름많음
  • 금산 9.6℃맑음
  • 강진군 10.9℃맑음
  • 경주시 11.2℃구름많음
  • 거제 12.6℃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