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9시 영업제한 선거에 이용하는 정치인 행태 개탄스러워"

2021.01.22 11:06:00

 

[IE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가 일부 정치권에서 정부의 '9시 이후 영업제한' 정책을 비판한 것에 대해 "그렇지 않아도 힘들어하는 자영업자의 불안감을 파고들어 선거에 이용하려는 일부 정치인들의 행태가 참으로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정 총리는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어제 정치권 일각에서 정부의 '9시 이후 영업제한' 조치를 두고 '코로나19가 무슨 야행성 동물인가' 혹은 '비과학적, 비상식적 영업규제'라며 당장 철폐할 것을 요구했다"며 "방역을 정치에 끌어들여 갑론을박하며 시간을 허비할 만큼 현장의 코로나19 상황은 한가하지 않다"고 말했다.

 

앞서 21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나선 오세훈 전 시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나경원 전 의원 등 후보자들이 9시 영업제한에 대해 지적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정 총리는 "9시 이후는 식사 후 2차 활동이 급증하는 시간대로 만남과 접촉의 기회가 늘고 이동량도 동시에 증가하는 시간대"라며 "심야로 갈수록 현장의 방역 관리가 어려워지는 현실적 문제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 연말 하루 1000명을 훌쩍 넘던 확진자가 점차 주는 것도 '9시 이후 영업제한과 5인 이상 모임 금지'의 효과가 컸다는 것이 대다수 방역전문가들의 판단"이라고 부연했다.

 

정 총리는 "평범한 일상을 양보한 채 인내하면서 방역에 동참해 주고 계신 국민들을 혼란스럽게 하는 언행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며 "자제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 총리는 이날 농림축산식품부, 환경부에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과 계란 및 가금류 수급 안정 조치를 면밀히 챙겨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슈에디코 전태민 기자/

 



전태민 기자 tm0915@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1.03.08 (월)

  • 동두천 -1.6℃맑음
  • 강릉 0.0℃맑음
  • 서울 2.6℃맑음
  • 대전 2.6℃박무
  • 대구 0.7℃박무
  • 울산 2.5℃맑음
  • 광주 5.8℃박무
  • 부산 4.8℃맑음
  • 고창 4.9℃흐림
  • 제주 9.1℃박무
  • 강화 -0.9℃맑음
  • 보은 -0.6℃구름조금
  • 금산 0.2℃흐림
  • 강진군 6.0℃흐림
  • 경주시 -0.9℃맑음
  • 거제 3.0℃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