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설 차례상, 시장 25만1844원…마트는 32만265원

2021.02.02 14:52:30

 

[IE 산업] 올해 전통시장에서 설 차례상을 준비하면 대형마트보다 비용을 21% 아낄 수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다만 지난해보다 올해 차례상 품목 가격은 10% 올랐다.

 

2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소진공)이 지난달 18~25일 전통시장 37곳과 인근 대형마트 37곳을 대상으로 설 제사용품 27개 품목 가격을 조사한 결과, 4인 기준 전통시장 차례상 비용은 25만1844원으로 대형마트 32만265원보다 21.4%(6만8421원) 저렴했다.

 

품목 분류별 비율차를 보면 채소(50.6%), 수산물(26.7%), 육류(25.6%) 등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우위를 보였다. 전통시장은 27개 조사품목 중 21개 품목이 대형마트보다 가격이 낮았다. 예를 들어 대형마트에서 1만3238원에 판매되는 깐도라지(400g)는 전통시장에서 4462원에 살 수 있다. 소고기(600g)도 전통시장에서 2만9078원에 구입할 수 있어 대형마트(4만7961원)보다 2만 원가량 저렴했다.

 

그러나 올해 설 차례상 비용 부담은 지난해보다 높았다. 지난해 설 차례상 조사보다 전통시장은 10.4%, 대형마트는 6.4% 가격이 상승했다. 육류 공급이 소비를 따라가지 못하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계란 가격이 오른 탓이다. 또 밀가루, 술(청주)와 같은 공산품 가격도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다.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은 "설 명절기간 저렴하고 넉넉한 인심, 향상된 서비스로 고객을 맞이하는 전통시장에서 대형마트보다 알뜰하게 장을 보기 바란다"며 "설 명절을 맞아 이달부터 특별판매 중인 온누리상품권을 활용해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면 가계부담을 줄이는데 한층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1.04.20 (화)

  • 동두천 18.5℃구름조금
  • 강릉 18.4℃맑음
  • 서울 18.3℃구름많음
  • 대전 23.2℃흐림
  • 대구 23.3℃구름조금
  • 울산 18.7℃구름조금
  • 광주 22.2℃맑음
  • 부산 19.7℃맑음
  • 고창 16.8℃맑음
  • 제주 16.5℃맑음
  • 강화 14.0℃구름많음
  • 보은 21.5℃구름많음
  • 금산 22.8℃구름조금
  • 강진군 21.2℃맑음
  • 경주시 20.4℃구름많음
  • 거제 20.5℃맑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