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깜지] 6월26일(음 5월28일)

2022.06.26 06:50:57

 

오늘의 '깜'빡할 뻔한 다양한 '지'식들을 간단하게 소개합니다.

 

1. 백범 김구 선생 서거

 

1949년 오늘, 독립운동가이자 통일운동가, 정치인인 백범 김구 선생 서거. 김방경의 25대손으로 본관은 구 안동, 황해도 해주 출신. 호 백범, 아명 창암, 19세 때 '창수'라고 개명한데 이어 37세에 다시 거북 '구'(龜)였던 이름을 아홉 '구'(九)로 개명. 1919년 이후 상하이에서 대한민국 임시 정부 참여 및 1924년 친일파 암살, 주요공관 파괴, 군자금 모집 등 지휘. 1931년 독립운동단체 한인애국단 꾸려 이봉창 동경 의거, 윤봉길 훙커우 공원 사건 등 지휘.

 

1945년 광복 이후에는 임시정부 법통 운동 및 신탁 통치 반대 운동, 미소 공동위원회 반대 운동 추진. 1948년 남북 협상 참여 및 남한만 고려한 국제연합 결의에 반대해 통일정부수립 위한 남북협상 제창. 이듬해 6월26일 경교장에서 육군 포병 소위 안두희에게 암살당해 국민장으로 효창공원에 안장. 저서로는 백범일지가 있으며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 추서. 한편 제73주기 추모식은 이날 26일 오전 10시30분 백범김구기념관에서 개최.

 

2. 하멜른 아이들 실종사건 발생

 

독일의 도시 하멜른의 미스터리 재앙이 1284년 6월26일 발생한 것으로 추정. 이 얘기는 하멜른의 쥐잡이, 하멜른의 피리 부는 사나이로 내려온 독일 민간전승으로 그림 형제를 비롯한 여러 작가가 기록. 하멜른의 쥐잡이는 실화 기반의 동화로 당시 이곳 공문서를 보면 '6월26일 하멜른 시내에서 130명의 어린이들이 갑자기 사라졌다'는 문구 기재.

 

3. 세계 고문 피해자 지원의 날

 

유엔 헌장이 처음 채택된 날인 1945년 6월26일로부터 42년이 지난 1987년 6월26일 유엔 고문방지협약 발효. 이어 1998년 6월26일 당시 유엔 사무총장 코피 아난이 세계 고문 피해자 지원의 날을 제정해 매년 6월26일 기념.


/이슈에디코 김지윤 기자/



전태민 기자 tm0915@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2.08.20 (토)

  • 동두천 24.3℃구름조금
  • 강릉 26.0℃구름많음
  • 서울 25.7℃구름많음
  • 대전 25.5℃
  • 대구 27.4℃흐림
  • 울산 28.4℃흐림
  • 광주 26.6℃흐림
  • 부산 26.4℃구름많음
  • 고창 26.9℃흐림
  • 제주 29.0℃흐림
  • 강화 24.4℃구름조금
  • 보은 24.7℃흐림
  • 금산 23.9℃흐림
  • 강진군 27.4℃흐림
  • 경주시 26.3℃흐림
  • 거제 26.5℃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