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저리뷰] 이름을 부르면 돈이 된다

2022.10.23 18:46:15

KT 위즈를 잡은 키움 히어로즈가 한국시리즈에 나섰던 지난 2019년 이후 3년 만에 플레이오프에 진출해 가을야구를 하게 됐습니다. 정규리그 3위 키움은 22일 홈구장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최종 5차전 정규시즌 4위 KT전 4-3 승리로 시리즈 전적 3승 2패를 기록하며 정규리그 2위 LG를 만나게 됐습니다. 

 

24일 오후 6시30분 LG 홈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플레이오프 1차전과 다음 2차전에 이어 3~ 4차전은 고척스카이돔으로 장소를 옮겨 펼쳐집니다. 5차전까지 승부를 가리지 못하면 다시 잠실구장에서 격돌하고요. 

 

지난 2008년 한국야구위원회(KBO) 열 번째 구단으로 창단한 키움 히어로즈는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와 함께 서울특별시가 공유 연고지입니다. 후원사가 있는 타 구단은 모기업명을 팀명에 넣지만 히어로즈는 구단 자체가 단일사업체로 구성된 팀입니다. 

 

팀명 히어로즈만 지키면서 매 2년마다 후원사 명칭을 팀명에 붙이는데 과거 유명세를 떨친 메인스폰서는 넥센타이어, 현재는 키움증권이고 한 때 우리담배의 후원 중단 이후 후원사를 찾지 못해 서울 히어로즈로 불린 적도 있습니다. 

 

이처럼 히어로즈의 운영자금 원천인 명명권(命名權)은 프로스포츠단은 물론 극장·경기장·박물관을 포함한 시설, 사물, 캐릭터 심지어 인간 등의 명칭에 기업명이나 기업 브랜드명을 붙일 수 있는 권리입니다. 쉽게 말해 명칭 사용권인 거죠. 네이밍 라이츠(Naming rights)라 부르기도 하고요.

 

우리나라에서는 특히나 야구장이 명명권 매매에 적극적입니다. 이외에는 페퍼스타디움, DGB대구은행파크, BNK센터 등 금융권의 관심이 있었고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도 거론할 수 있겠네요. 하이트에서 온게임넷 스파키즈와 접촉해 하이트 스파키즈&하이트 엔투스라 명명한 사례도 있고요. 

 

철도 부역명 유상판매나 건물 옥외간판 등의 사례도 포함할 수 있겠으나 이번 회엔 스포츠에 한정해 얘기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천문학적인 금액이 오가는 해외 스포츠 시장에서는 인기 팀들의 구장 명명권 판매 사례가 많습니다. 얼마 전에는 손흥민 선수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의 명명권 화제가 있었죠.

 

이전 화이트 하트 레인을 허물고 지금의 최신식 구장을 갖게 된 다니엘 레비 회장은 금전과 관련한 수완에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런 사람이 구장을 쉬게 둘리가 없죠.

 

홈경기가 없는 날엔 각종 경기 타이틀전, 타 종목 리그 경기, 유명 가수 콘서트 등이 열립니다. 외신을 종합하면 토트넘 구단이 크리스마스 전에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명명권 계약을 발표할 거랍니다. 경쟁이 붙은 기업은 구글과 아마존으로 10억 파운드(23일 기준 한화 1조6255억 원) 규모의 10년 이상 계약을 고려 중이라 하네요.

 

/이슈에디코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jy1212@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3.02.09 (목)

  • 동두천 9.4℃구름많음
  • 강릉 7.2℃구름많음
  • 서울 8.2℃구름많음
  • 대전 9.7℃구름조금
  • 대구 8.4℃구름많음
  • 울산 7.7℃
  • 광주 11.0℃구름많음
  • 부산 10.0℃흐림
  • 고창 10.8℃구름많음
  • 제주 13.0℃흐림
  • 강화 5.7℃구름많음
  • 보은 7.8℃구름조금
  • 금산 8.3℃구름조금
  • 강진군 9.3℃흐림
  • 경주시 8.2℃흐림
  • 거제 11.3℃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