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서 파는 어린이 머리띠, 발암물질 270배 검출

2024.05.16 14:40:32

 

[IE 산업] 중국 유명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하는 제품에서 유해·발암물질 검출이 이어지는 가운데 알리익스프레스(알리)에서 판매하는 어린이 머리띠에서 기준치의 270배에 달하는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16일 서울시는 알리익스프레스, 쉬인에서 판매 중인 어린이용 머리띠를 포함한 장신구 7개 제품의 안전성을 검사한 결과 어린이용 장신구 2종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계(DEHP, DBP)가 검출됐다고 알렸다.

 

특히 어린이용 머리띠에서 프탈레이트 가소계가 기준치보다 최대 270배 초과 검출됐으며 어린이용 시계에서는 기준치 대비 5배를 넘어섰다.

 

프탈레이트계 가소제는 내분비계 장애 물질로 정자 수 감소·불임·조산 등 생식 기능에 영향을 미치며 접촉 시 눈, 피부 등에 자극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DEHP는 국제암연구소가 지정한 인체발암가능물질(2B 등급)이다.

 

앞서 시는 지난달 말부터 한 달간 중국 플랫폼 어린이용 완구·학용품·장신구·가죽제품을 매주 선정해 안전성 검사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5월 마지막 주는 어린이용 가죽제품 대상 검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검사 결과는 서울시 홈페이지와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해외 온라인 플랫폼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나 불만 사항은 센터 핫라인 또는 120 다산콜로 상담하면 된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플러스 생활정보

 

지난달 30일 관세청은 알리익스프레스, 테무 등 중국 직구 플랫폼에서 살 수 있는 초저가 어린이 제품 30여 종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됐다고 알림. 이 결과를 보면 38종 중 27종에서 기준치보다 최대 82배 높은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검출.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4.06.25 (화)

  • 동두천 22.7℃맑음
  • 강릉 22.7℃구름조금
  • 서울 23.8℃구름많음
  • 대전 24.0℃구름많음
  • 대구 25.8℃흐림
  • 울산 23.9℃흐림
  • 광주 24.0℃구름많음
  • 부산 23.2℃흐림
  • 고창 22.5℃구름많음
  • 제주 22.3℃흐림
  • 강화 21.4℃구름많음
  • 보은 23.4℃구름많음
  • 금산 23.0℃구름많음
  • 강진군 24.3℃흐림
  • 경주시 24.5℃구름많음
  • 거제 22.8℃흐림
기상청 제공

상호(제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등록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