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장 연봉이 근 80억" 스톡옵션 대박난 셀트리온헬스케어, 상장사 중 연봉 1위

2019.05.07 10:47:18

[IE 산업] 작년 '스톡옵션 대박'을 터뜨린 셀트리온헬스케어 직원들이 상장사 중 가장 많은 연봉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7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내놓은 자료를 보면 작년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전체 상장사(지주사 등 제외) 중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직원 평균 급여가 2억4100만 원으로 최다였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작년 전체 직원 130명이 총 313억700만 원의 급여를 받았는데 김 모 차장의 연봉이 79억7700만 원으로 서정진 회장 등 전체 임직원 중 연봉이 가장 많았다.

 

김 차장은 급여·상여 등 근로소득은 1억1000만 원이었지만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로 총 78억6700만 원을 챙겼다. 또 이 모 과장은 스톡옵션 43억3200만 원, 근로소득 4100만 원 등 총 43억7300만 원을 급여로 받았다. 

 

이밖에 최 모 차장이 24억3100만 원(스톡옵션 23억1700만 원), 현 모 차장이 24억2900만 원(스톡옵션 23억1700만 원)을 통장에 넣었다. 스톡옵션 대박 덕에 이 회사 직원 평균 연봉은 전년 1억3500만 원보다 78.5%나 급증했다.

 

평균 연봉 2위는 에쓰오일(S-Oil)로 직원 3258명이 평균 1억3760만 원씩 가져갔으며 차순위는 △메리츠종금증권(1억3535만 원) △부국증권(1억3359만 원) △SK이노베이션(1억2800만 원) △제넥신(1억2500만 원) △스튜디오드래곤(1억2454만 원) △코리안리(1억2200만 원) △삼성증권(1억2171만 원) △NH투자증권(1억2100만 원) 순이었다.

 

업종별로는 역시나 금융·증권과 석유화학이 각각 5개사, 2개사였고 바이오·제약이 2개사(셀트리온헬스케어·제넥신), 방송콘텐츠 제작 1개사(스튜디오드래곤)가 다음 순위였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19.06.18 (화)

  • 동두천 17.7℃흐림
  • 강릉 22.0℃흐림
  • 서울 21.9℃
  • 대전 23.0℃구름많음
  • 대구 25.8℃흐림
  • 울산 25.0℃구름많음
  • 광주 25.0℃구름조금
  • 부산 22.7℃구름많음
  • 고창 22.0℃구름조금
  • 제주 20.8℃흐림
  • 강화 19.3℃흐림
  • 보은 22.6℃구름많음
  • 금산 21.8℃흐림
  • 강진군 23.3℃구름많음
  • 경주시 26.3℃흐림
  • 거제 23.2℃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