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억울한 90년생

  • 작성자 : ellisia
  • 작성일 : 2022-11-22 16:23:11


많이 억울해보이네..

네티즌 의견 3

  • 지굿지굿
    • 2022-11-23 16:15

    윗 세대들은 더 미칠 걸ㅋㅋ

  • 시누의가방
    • 2022-11-22 18:53

    카폰 있는 갑부집 고급차량도 있어서 차에서도 막 전화할 수 있고 그랬었다는

  • 살라딘
    • 2022-11-22 17:28

    몇 십 년 전만 해도 평범하게 밥 먹고 사는 게 쉬운 일은 아녔다는 걸 믿으려나 50~100원 하던 라면 두세 개로 온 식구가 끼니를 떼우던 시절.. 지금 우리가 영위하면서 사는 모든 게 불과 몇 십 년 전만 해도 꿈도 꿀 수 없는 문명의 산물이었다는 거

    세탁기 전자렌지 비디오 전축 등등 요즘은 사용하지 않아 구경하기도 힘든 가전들이 예전에 어느 정도 살아야만 가질 수 있던 물건이었다는 거. 요즘은 정신적인 고통이 크다면 과거엔 사는 거 자체가 팍팍했으니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게시물 작성 및 회원 가입 관련 공지입니다(+12.18 첨부파일 관련 추가) IE에디터 2020/08/28
공지 전체 공지입니다. IE에디터 2020/02/13
공지 펀 게시판은? IE에디터 2019/02/16
16279 나무 밑둥마다 고양이들이 모여있는 이유. ellisia 2022/11/26
16278 우리 아가 너무 귀엽다. 마치 작은 천사 같아 ellisia 2022/11/26
16277 두 가지 뜻을 지닌 단어 '순애' ellisia 2022/11/26
16276 90년대 흔한 출근길 [1]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5 실망했다고 초밥집에 후기 남긴 이후.. [1]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4 너 그동안 돈 안모으고 뭐했어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3 약간 보정이 들어간 세계지도 [1]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2 귀신 쫓을때 허브솔트 가능? [1]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1 고등학교 졸업하자마자 취업한 20살 에스프레소 2022/11/26
16270 퇴근이 너무 좋았던 버스기사님들 [1] 에스프레소 2022/11/26
16269 미래소년 무도 박명수 [1] 러블라이즈 2022/11/26
16268 사회생활에서 은근 스트레스 [1] 러블라이즈 2022/11/26
16267 주말로 알아보는 외향 내향 차이 발광하는심술 2022/11/26
16266 이름 호흡이 맞는 나라들 [2] 달라스 2022/11/25
16265 음주 후 발생한 일 모음 [2] 달라스 2022/11/25
16264 쌀국 카센터의 일상 [1] 달라스 2022/11/25
16263 싱글벙글 월드컵 보고 기분 좋게 자려던 펨코인 [1] ellisia 2022/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