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90년대 흔한 출근길

  • 작성자 : 에스프레소
  • 작성일 : 2022-11-26 13:22:45

네티즌 의견 4

  • 오키도다키
    • 2022-11-27 22:22

    이미 지난 일이니까

    지금은 웃으면서 말할 수 있다.. 이런 거죠 머 근데 이런 건 당한 사람들이 해야 하는 건데

  • 닥터소맥이
    • 2022-11-26 21:10

    이렇게 유쾌한 것만 보여주니 과거를 밝은 분위기로만 기억하는 거지 해학의 민족은 무슨ㅋㅋ 물에 집이 잠겨서 피눈물 흘리던 사람들이 지천에 널렸었는데

  • 팔라이니야
    • 2022-11-26 20:46

    집 침수된 분들은 매년 울고 또 울고

  • owlwo
    • 2022-11-26 13:45

    홍수용 출근복을 따로 만들었어야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게시물 작성 및 회원 가입 관련 공지입니다(+12.18 첨부파일 관련 추가) IE에디터 2020/08/28
공지 전체 공지입니다. IE에디터 2020/02/13
공지 펀 게시판은? IE에디터 2019/02/16
16742 옛날 학교 앞에서 현금 쓸어담던 가게 ellisia 2023/02/02
16741 눈치빠른 남자친구 ellisia 2023/02/02
16740 수영튜브 승차거부 ellisia 2023/02/02
16739 수원역 집창촌 근황 ellisia 2023/02/02
16738 튀기면 다 맛있음 ellisia 2023/02/02
16737 오늘 아침 얼죽아 ellisia 2023/02/02
16736 소품샵 일하면 맨날 겪는 거 ellisia 2023/02/02
16735 복원이 어려운 이유 ellisia 2023/02/02
16734 인터넷 비밀번호 노하우 ellisia 2023/02/02
16733 피부과에서 풀악셀 한 썸녀 ellisia 2023/02/02
16732 문콕 완벽하게 예방하는 방법 [2] ellisia 2023/02/01
16731 여친이 실제로 화났을 때 [1] ellisia 2023/02/01
16730 우리 캣타워 정상영업 합니다 [2] ellisia 2023/02/01
16729 가짜 vs 진짜 사회성 부족 [2] ellisia 2023/02/01
16728 치즈케이크를 바싹 태웠더니.jpg [1] ellisia 2023/02/01
16727 많이들 지키지 않는 콘택트 렌즈 착용 원칙 [2] ellisia 2023/02/01
16726 우체부 아저씨를위한눈사람 [3] 고부해 2023/0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