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죽은 친구 전화번호로 전화가 걸려왔다

  • 작성자 : 리나_
  • 작성일 : 2024-04-29 17:01:45


내 친구는 몇 년 전에 죽었다.



오늘 그 친구 번호로 전화가 와서 깜짝 놀랐다.



알고 보니 전화를 건 건 그의 어린 아들이었다.



아이는 나한테 자전거를 요청했다.



나는 그 아이에게 날 아는지 물었다.



아이는 아니라고 했다.



그러면서 아버지가 어떤 남자와 같이 찍은 사진을 찾았는데



그 사진 뒤에 내 번호와 다음과 같은 문구가 적혀있는 걸 봤다고 했다.



"혹시 네가 뭔가 필요한데 내가 옆에 없으면 이 사람한테 물어봐."



"그 사람이 그저 다른 곳에 있는 나라고 생각하렴."



아...

네티즌 의견 1

  • 피자맛피자
    • 2024-04-30 11:24

    킹스맨이 이렇게 탄생하나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3497 공무원 친구와의 카톡 [1] 고부해 2024/06/08
13496 키즈모델을 할 수 없는 상황 [2] 부다다다다다 2024/06/07
13495 신안 찾아가 신안노예 취재한 영국 기자 [3] 리나_ 2024/06/07
13494 야근하고 택시탔는데 엄청 당황스러움 [1] 리나_ 2024/06/07
13493 냉장고에 있다고 함부로 먹으면 훅 가는 음료 [2] 리나_ 2024/06/07
13492 고이다 못해 석유가 되버린 E스포츠 [1] 리나_ 2024/06/07
13491 투블럭으로 잘라주세요 [1] 리나_ 2024/06/07
13490 자판기 때문에 개빡친 대학생 [1] 리나_ 2024/06/07
13489 우산이 이런 역할을 할 수 있군~ [2] 리나_ 2024/06/07
13488 이 인형 정말 귀엽네 민gosu 2024/06/06
13487 하늘 같은 스승의 은혜 닥터소맥이 2024/06/06
13486 한국인들 하루내내 비건식으로 줘도 모름 [2] 고부해 2024/06/05
13485 200원에 표정굳는 내친구 [2] 고부해 2024/06/05
13484 장례식까지 배송한 택배기사 [1] 고부해 2024/06/05
13483 한국에 괴담이 적은 이유 고부해 2024/06/05
13482 허리피라우 [1] 고부해 2024/06/05
13481 우리 엄마가 친엄마가 아니었음 [1] 고부해 2024/06/05
13480 닭도리탕은 한국어 고부해 2024/06/05
13479 블라인드) 회사 다니는데 현타와..... [1] 고부해 2024/06/05
13478 어쩐지 평소보다 어렵더라니 [3] 붕어몬 2024/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