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0억 빼돌리고 21년 만에 국내 송환…한보그룹 정태수 회장 아들 두바이서 검거

2019.06.22 09:36:48

[IE 사회] 회사자금 320억 원을 해외로 빼돌린 혐의로 수사를 받다 사라진 정태수 전 한보그룹 회장의 아들이 지명수배 후 21년 만에 두바이에서 검거돼 우리나라로 송환된다.

 

22일(한국시각) 대검찰청에 따르면 정태수 전 회장의 넷째 아들인 정한근 씨가 아랍에미리트 연합국 중 한 곳인 두바이에서 최근 검거돼 이날 정오께 인천공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한다. 

 

정 씨는 지난 1997년 11월 시베리아 가스전 개발회사인 동아시아가스(EAGC)를 설립한 후 당시 한화로 320억 원에 달하는 회삿돈 3270만 달러를 스위스 비밀계좌로 빼돌린 혐의를 받았는데 1998년 검찰이 한보그룹 수사를 시작하자 종적을 감췄다.

 

신병 확보에 실패한 검찰이 2008년 9월 공소시효 만료를 이틀 앞두고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재산 국외 도피 및 횡령 혐의로 정 씨를 불구속기소한 만큼 10년 넘게 미뤄졌던 재판이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될 전망이다.

 

한편 '한보 사태'를 일으킨 정태수 전 회장 일가는 외환위기 이후 해외 도피 생활을 이어오고 있는데 정 전 회장의 경우 현재 생사도 알 수 없는 상태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19.06.22 (토)

  • 동두천 21.9℃맑음
  • 강릉 21.0℃맑음
  • 서울 22.8℃맑음
  • 대전 24.2℃맑음
  • 대구 20.6℃구름많음
  • 울산 21.0℃구름많음
  • 광주 22.5℃박무
  • 부산 22.5℃구름많음
  • 고창 23.0℃구름많음
  • 제주 22.0℃박무
  • 강화 22.1℃맑음
  • 보은 22.9℃구름많음
  • 금산 22.7℃맑음
  • 강진군 22.4℃흐림
  • 경주시 20.1℃구름많음
  • 거제 23.6℃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