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틱형 홍삼, 진세노사이드 함량 최대 11배 차이

2021.09.07 16:16:29

 

[IE 산업] 스틱형 홍삼 제품들의 진세노사이드 함량이 최대 11배 차이가 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포닌의 일종인 진세노사이드는 면역력 증진, 피로 개선, 혈소판 응집 억제를 통한 혈액 흐름·기억력 개선, 항산화 등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7일 한국소비자원이 발표한 소비자 선호 상위 13개 홍삼 건강기능식품(스틱형)의 품질과 안전성, 표시 적합성 등을 평가한 결과에 따르면 모든 제품의 1포당 진세노사이드 함량은 건강기능식품 일일 섭취량 기준(3㎎)을 충족했지만 최저 제품(3㎎)과 최대 제품(33㎎)의 함량 차이는 11배에 달했다.

 

제품별 진세노사이드 함량은 홍삼정 프리미엄(대동고려삼) 제품이 1포당 33mg으로 가장 많았으며 개성상인 하루홍삼 플러스(개성인삼농협) 제품이 1포당 3mg으로 가장 적었다.

 

또 '홍삼 가득 담은 6년근 골드스틱'(고려인삼유통)은 진세노사이드 함량이 표시량의 67%에 그쳐 '진세노사이드 측정값이 표시량의 80% 이상이어야 한다'는 건강기능식품 기준 및 규격을 충족하지 못했다.

 

1포당 당류 함량은 최저 0.1g에서 최고 3.6g으로 제품별 차이가 최대 36배였다. 제품별 당류 함량은 레드진생 플러스(아모레퍼시픽) 제품이 1포당 3.6g으로 가장 많았으며 홍삼가득 담은 6년근 골드스틱(고려인삼유통) 제품이 1포당 0.1g으로 가장 적었다.

 

가격 차이는 최대 네 배였다. 1포당 가격이 '홍삼 가득 담은 6년근 골드스틱'은 763원으로 가장 저렴했으며 '홍삼정 에브리타임'(한국인삼공사)은 3200원으로 가장 비싸게 나타났다.

 

다행히 조사 대상 제품 모두 세균이나 대장균군, 이물, 캐러멜색소, 잔류농약 등은 검출되지 않았으며 보존료와 중금속도 관련 기준에 부합했다.

 

한편, 소비자원은 재활용이 안 되는 코팅 박스를 사용한 12개 제품의 생산업체에 친환경 포장재 도입을 권고했다.

 

/이슈에디코 강민호 기자/



강민호 기자 mho@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1.10.18 (월)

  • 동두천 8.8℃흐림
  • 강릉 18.2℃구름조금
  • 서울 14.4℃흐림
  • 대전 17.2℃맑음
  • 대구 17.1℃맑음
  • 울산 17.4℃맑음
  • 광주 18.0℃맑음
  • 부산 18.6℃맑음
  • 고창 16.2℃맑음
  • 제주 16.8℃흐림
  • 강화 9.6℃흐림
  • 보은 15.7℃맑음
  • 금산 16.3℃맑음
  • 강진군 18.1℃구름조금
  • 경주시 18.5℃맑음
  • 거제 14.7℃맑음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1길 18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