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도 국내 증권사 해외법인 순익 증가…전년比 5.6%↑

2021.04.20 14:02:37

 

[IE 금융] 지난해 우리나라 증권사의 해외점포 순이익과 자기자본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글로벌 증시 활황 덕분에 순이익 증가세를 유지한 것이다.

 

20일 금융감독원(금감원)이 발표한 '2020년 국내 증권사 해외점포 영업실적'에 따르면 국내 증권사 해외법인 56곳이 지난해 올린 순이익은 1억9730만 달러(약 2147억 원)로 전년보다 5.6%(1050만 달러) 증가했다.

 

이 가운데 홍콩법인이 1억1010만 달러 흑자로 가장 많았다. 또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이머징마켓에서도 꾸준히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베트남(4090만 달러), 인도(1560만 달러), 인도네시아(1330만 달러) 등 주로 아시아 지역 현지법인의 순이익 규모가 컸다.

 

반면 중국, 미얀마, 싱가포르 등 3개국에서는 영업범위의 제한, 신규 진출 등에 따른 판관비 증가로 적자가 발생했다. 중국에서 140만 달러 적자, 미얀마 40만 달러 적자, 싱가포르 30만 달러 적자를 나타냈다. 

 

지난해 말 기준 국내 증권사 해외법인의 자기자본 규모는 전년보다 13.3% 늘어난 65억9000만 달러(약 7조2000억 원)를 기록했다. 총자산은 494억7000만 달러(약 53조8000억 원)로 전년 대비 15.4% 줄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대형 증권사를 중심으로 홍콩뿐만 아니라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이머징마켓에서도 꾸준히 수익을 창출하는 모습"이라며 "향후 해외 진출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잠재적 리스크 요인을 선제적으로 파악하는 등 모니터링 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증권사의 해외점포 수는 현지사무소(14개)를 포함한 70개다. 중국 등 아시아지역이 54개, 그밖에 미국 11개, 영국 4개, 브라질 1개 순이다.

 

/이슈에디코 김수경 기자/

 



김수경 기자 sksk@issueedico.co.kr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

2021.05.11 (화)

  • 동두천 24.3℃구름많음
  • 강릉 18.5℃구름많음
  • 서울 24.3℃구름많음
  • 대전 18.3℃구름많음
  • 대구 17.2℃흐림
  • 울산 16.2℃흐림
  • 광주 20.7℃흐림
  • 부산 17.2℃흐림
  • 고창 21.2℃흐림
  • 제주 18.4℃
  • 강화 24.4℃구름많음
  • 보은 17.3℃흐림
  • 금산 16.8℃흐림
  • 강진군 18.8℃흐림
  • 경주시 16.1℃흐림
  • 거제 17.5℃흐림
기상청 제공

상호 : 이슈 에디코 l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4길 9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5210 대표전화 : 070-8098-7526 l 대표메일 : eigig@issueedico.co.kr l 발행일자 : 2018년 5월 22일 l 발행·편집인 : 정금철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은 발행·편집인이며 대표전화 및 대표메일로 문의 가능합니다. Copyright © Issueedic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