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빌린 돈은 갚지 마라

  • 작성자 : 돼지불백
  • 작성일 : 2020-07-11 08:11:19


.

네티즌 의견 6

  • 솔방울소스
    • 2020-07-12 12:20

    옆에 있는 책에 더 눈길이 가네요 제목은 아마 니들이 돈맛을 알아? 이거 아닐까요

  • 카드값줘체리
    • 2020-07-11 19:05

    저자가우리나라였어?

  • 달라스
    • 2020-07-11 18:54

    우리나라 책이었구나 제목 보고 섬나라 원숭이가 저자일 줄 알았는데

  • 카와이데쓰
    • 2020-07-11 18:17

    인천지검 형사1부는 차(41)씨를 자신의 책에 쓴방법처럼 11억3천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고 달아난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 2003년 7~12월 자신이 쓴 책 출판으로 알게 된 ㄷ출판사 사장 손아무개씨로부터 높은 이자를 주겠다고 속여 5회에 걸쳐 8억원을 빌리는 등 2명에게 11억3천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고 중국으로 달아난 혐의다. 검찰은 또 차씨가 다른 3명에게 같은 방법으로 7억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혐의를 잡고 조사중이다. 책은 5000권을 팔았다고ㄷㄷ

  • 이노세의우울
    • 2020-07-11 13:42

    2004년이라니...

  • 달라스
    • 2020-07-11 10:58

    더러운 샤덴프로이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전체 공지입니다. IE에디터 2020/02/13
공지 펀 게시판은? IE에디터 2019/02/16
8351 지금이였으면 뚜들겨맞고 폐지됐을 프로그램.jpg [1] 짝짝짝짝 2020/08/14
8350 화끈하다못해 뜨거운 사장님 [1] 짝짝짝짝 2020/08/14
8349 아빠한테 처음으로 배신감을 느꼈을 때 짝짝짝짝 2020/08/14
8348 혼돈의 당근마켓 짝짝짝짝 2020/08/14
8347 한국인들이 음식을 대하는 자세 짝짝짝짝 2020/08/14
8346 아빠랑 통화한다고 스피커폰으로 떠들었더니 [1] 짝짝짝짝 2020/08/14
8345 서울시립대 호롤롤로남 짝짝짝짝 2020/08/14
8344 치킨 먹다 질질 짠 30살 짝짝짝짝 2020/08/14
8343 여동생 발에 티눈이 크게 잡혔는데 짝짝짝짝 2020/08/14
8342 모르는 사람이 밥 사준 썰 짝짝짝짝 2020/08/14
8341 보세요 기리움에 2020/08/14
8340 거래를 하러 왔다 [2] 부다다다다다 2020/08/13
8339 물은 셀프입니다를 영어로 하면 어떻게 될까요? [3] 세나개 2020/08/13
8338 헐리우드에서 n년 살았던 후기 [1] 세나개 2020/08/13
8337 어린이 시청자가 많은 유튜버의 고충 [3] 세나개 2020/08/13
8336 로또 사야 되는 꿈 [4] 세나개 2020/08/13
8335 4살 아기들을 둔 이과 아빠 세나개 2020/08/13
8334 전설의 돈까스 비빔밥 [3] 세나개 2020/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