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토크

애들 앞에서 40대 가장 때린.. 사과할 생각 없다네요

  • 작성자 : 팔라이니야
  • 작성일 : 2021-09-23 11:17:08
  • 분류 : 소셜



피해자가 첫 번째 만남을 거절한 이유는 뇌진탕 상태였고 감정도 좋지 않아 상황이 악화될 수 있다는 판단이었지만 이후 마음을 추스리고 사과를 요구했다네요. 근데 가해자는 얼굴을 비추지 않는 상황이고요. 가해자의 아버지에 따르면 가해자는 별도로 직접 사과를 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랍니다. 법의 판단에 맡긴다고 하네요

현재 검찰 송치 상태라는데 과연 어떤 판결이 나올까요 법을 얼마나 만만하게 보면 이럴까요 여튼 피해자는 무조건 합의 없이 강하게 대처하시길... 그래도 법원에서 만족할 만한 형량이 나오지 않을 듯한데요 까 무고죄 형량을 확 높여야 합니다. 최근 무고 관련 사건이 너무 많기도 하고요 이런 시대상 반영해야죠. 선진국에서 무고죄 형량이 얼마나 센지 몰라서 그러는 것도 아닐 텐데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4

  • 시누의가방
    • 2021-09-24 18:32

    개떡 같은 사과 하나 했던데요

  • 백스파이스
    • 2021-09-23 15:50

    그래 사과하지말고 인실X나 당해봐

  • owlwo
    • 2021-09-23 12:36

    대단하다 여러 의미로

  • 붕어몬
    • 2021-09-23 12:27

    진심 미친거아님?

번호
말머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프리] 게시물 작성 및 회원 가입 관련 공지입니다(+12.18 첨부파일 관련 추가) IE에디터 2020/08/28
공지 [프리] 토크 게시판은? IE에디터 2019/02/16
공지 [프리] 전체 공지입니다. IE에디터 2019/02/14
20023 [스포츠] 시야가 막혀도 프로의 자세는 변함없는 골키퍼 supermass 2021/10/22
20022 [스포츠] 22분 걸렸다는 천조국 프로축구 승부차기 살라딘 2021/10/22
20021 [머니] 2021 글로벌 주요업체 브랜드 순위 살라딘 2021/10/22
20020 [프리] 온도를 믿을 수 없는 이유 살라딘 2021/10/22
20019 [소셜] 오징어들도 믿기 힘든 인도 공무원 셤 근황 59와썹 2021/10/22
20018 [프리] 아직도 곳곳에 쌓인 죽음의 물질 59와썹 2021/10/22
20017 [프리] 나라에 보탬이 된 원사의 짬값 supermass 2021/10/22
20016 [머니] 2017년 기준 1인당 라면소비량 글로벌 Top 3 국가 supermass 2021/10/22
20015 [소셜] 경비원에서 관리원으로 직함이 바뀌면 생기는 일 supermass 2021/10/22
20014 [소셜] 누리호 발사 전반...그리고 비비씨의 축하 하춘하 2021/10/21
20013 [머니] 금으로 밥값 내라는 베네수엘라 [2] 오구와꼬유 2021/10/21
20012 [머니] 휘발유 리터당 1800원 격분에 유류세 인하 검토 오구와꼬유 2021/10/21
20011 [프리] 과거와 살짝 다른 요즘 다단계 젊은이들 특징 [2] 핸손은밥이지 2021/10/21
20010 [소셜] 장작이 더 필요했던 야당 의원 [3] 핸손은밥이지 2021/10/21
20009 [스포츠] 둥이들 빠진 후 여배리그 상황 부다다다다다 2021/10/21
20008 [스포츠] 한 둥이 활약에 흥분한 기렉 [3] 핸손은밥이지 2021/10/21
20007 [프리] 흑과 백을 떠난 할리우드 차별 이슈 [2] 부다다다다다 2021/10/21